작성일 : 22-03-25 10:42
전국 장애인건강검진 지정기관 19개소 불과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7  

전국 장애인건강검진 지정기관 19개소 불과

이종성 의원, “공공의료기관 검진 의무화” 법안 발의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종성 의원(국민의힘)은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제출받은 장애인 건강검진 지정기관 현황을 분석한 결과, 현재까지 총 19개 기관에 불과하다고 25일 밝혔다. 2019년 8개소, 2020년 8개소, 2021년 3개소 지정에 그친 것.

현행법에서는 장애인 건강검진사업을 수행하고자 하는 의료기관은 보건복지부장관으로부터 장애인 건강검진기관으로 지정받도록 하고 있으며, 정부는 장애친화 건강검진기관을 확대하기 위해 장애 편의시설 설치에 따른 지원 등을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의료기관에서 장애친화 시설 기준에 따른 공간 마련의 어려움, 운영에 따르는 비용 부담 등의 문제로 참여가 저조한 실정이다.

이에 이종성 의원은 이날 공공 의료기관이 의무적으로 장애인 건강검진사업을 수행하도록 하는 내용의 ‘장애인 건강권 및 의료접근성 보장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전국의 공공의료기관 194개소 중 장애인 건강검진기관은 11개소뿐이다.

개정안은 공공의료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공공의료기관에 의무적으로 장애친화 검진기관 요건을 갖추고 등록을 하도록 했으며, 이에 따른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의 지원을 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 의원은 “건강검진은 건강위험요인과 질병을 조기 발견함에 따라 효과적으로 건강관리를 도모할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정책임에도 장애인들은 물리적, 의사소통 등의 문제로 건강검진을 제대로 받지 못하는 실정이다”라며 “법 개정으로 전국 공공의료기관에 장애인 건강검진 기관을 확대하여서 장애인들의 검진 기관 접근성을 높이게 될 것이며, 장애인들의 건강권을 확보하는데 보탬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출처 : 에이블뉴스, 2022-03-25 08:29:30,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